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열기

Top

테마여행

총(전체) 13

다대포 하루 여행 코스

클릭수562   리뷰수0   좋아요0
부산에서 걷기 좋은 여행지 하면 생각나는 여러 곳이 있지만 그중에 다대포는 다양한 볼거리가 있어 걸으며 여행하기에 너무 좋은 곳이다. 다대포의 유명한 노을뿐만 아니라 등산, 오션뷰 카페, 야경까지 예쁜 포인트들이 있어 하루 종일 다대포에서 있어도 될 만큼 다대포는 매력적인 여행지이다. 아침부터 밤까지 다대포에서 하루 종일 여행 코스, 지금 즐기러 가보자! 추천코스 [1]몰운대 트레킹 [2]고우니 생태길 [3]다대포 노을 [4]다대포 야경 [1] 몰운대 트레킹
부산시 > 사하구

일상공간을 감동으로 : 용두산공원 달토끼 야간 포토존

클릭수5463   리뷰수0   좋아요5
** 본 콘텐츠는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하여 촬영하였습니다. ‘달 달 무슨 달 쟁반같이 둥근달 어디 어디 떴나? 용두산 공원에 떴지’ 유난히 힘들었던 한 해를 보내며 다가 올 새해에는 코로나19 상황이 호전되어 평범한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염원합니다. 지치고 힘든 일상을 보내는 모두에게 건네는 작은 위로, 잠시나마 행복해지는 시간, 용두산 공원 달토끼 야간 포토존과 함께 하세요.
부산시 > 중구

낭만이 가득한 동구 원도심 여행

클릭수4429   리뷰수25   좋아요28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한국 야간관광 100선 중에는 부산의 이바구길 달빛샤워 야간걷기 축제도 있답니다. 동구 원도심의 매력을 찾아 즐겁고 편안하게 걷는 길, 2020 달빛샤워 시즌 2-「소소 낭만 야행」의 코스를 따라가 볼까요?
부산시 > 동구

가을 감성 가득한 부산의 노을과 야경

클릭수7789   리뷰수9   좋아요13
문득 불어오는 바람이 선선합니다. 기분 좋게 올려다 본 하늘은 까마득히 높고 청명합니다. 외출하기 참 좋은 날씨지만 요즘 같은 코로나 상황에선 조심스러워질 수 밖에 없죠. 해가 지고 어둠이 깔리면 슬금슬금 올라오는 질주본능 달래며 잠시 드라이브 다녀오는 건 어떨까요? 가을 감성 자극하는 멋진 노을과 화려한 야경이 부산에 있답니다.
부산시 > 사하구

낭만이 가득한 부산 야경맛집

클릭수4298   리뷰수3   좋아요6
부산의 밤은 여전히 아름답습니다.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한국의 야경 100선, 그 세 번째 야행을 이어가 보도록 할게요! 낭만이 가득한 부산 야간명소로 떠나볼까요?
부산시 > 사하구

더 짠내투어 부산편 따라잡기

클릭수2725   리뷰수0   좋아요0
많은 사람들이 좋아하는 여행 프로그램 ‘더 짠내투어’가 부산을 여행했어요. 규현의 챌린지코스 픽(pick)이 바로 부산! 볼거리, 먹거리 풍성한 부산을 하루 만에 돌아보기엔 절대적으로 부족한 시간이지만 ‘규현투어’를 따라가면 가성비 좋은 당일치기 부산여행이 될 수 있더라고요. 지금부터 규현의 여행코스를 따라가 볼까요?
부산시 > 동구

화려한 야경 속 고즈넉한 풍경

클릭수2926   리뷰수0   좋아요5
한국관광공사가 선정한 한국의 야경 100선 중 부산의 야경명당, 그 두 번째 여행지를 소개합니다. 밤에 가면 더욱 아름다운 동래읍성지와 황령산 봉수대인데요, 화려한 야경 속 고즈넉한 분위기 또한 느낄 수 있는 곳이랍니다.
부산시 > 동래구

아름다운 야경과 함께하는 여유로운 밤 산책

클릭수7072   리뷰수1   좋아요12
해가 넘어가고 하늘에 어둠이 깔리기 시작하면 부산만의 아름다운 밤 풍경이 나타납니다. 한국 관광공사가 선정한 한국의 야경 100선에 부산의 야경맛집들도 있다고 하는데요? 그 첫 번째 여행지를 소개해보겠습니다. 찬란하게 빛나는 해운대의 야경 지금부터 만나러 가볼까요?
부산시 > 해운대구

반전 매력! 낮과 밤이 다른 부산여행지

클릭수11675   리뷰수23   좋아요14
보통의 여행이라면 밤은 휴식의 시간이다. 하루 종일 걸으며 보고 즐기고 맛보느라 체력이 이미 바닥일 테니까. 느긋하게 저녁을 먹고 디저트까지 입에 넣고 나면 만사가 귀찮아 진다. 요즘처럼 날씨까지 더우면 누구라도 밤에는 녹초가 될 수밖에 없다. 하지만 부산이라면 없는 체력을 만들어서라도 밤을 즐길 준비를 해야 한다. 그 어떤 도시보다 짜릿한 반전 매력이 부산의 밤에 숨어 있으니까. 낮에도 좋지만 밤에는 더 멋진 여행지들이 부산 곳곳에 즐비하다. 밤을 놓친다면 부산을 반만 여행한 거다. 지킬 박사와 하이드씨처럼 낮과 밤이 완전히 다른 반전 매력 여행지로 지금부터 함께 떠나보자.
부산시 > 기장군

부산의 황홀한 대교 풍경을 찾아

클릭수11671   리뷰수2   좋아요4
점이었을 곳. 사람들은 외롭게 있던 점 두 개를 다리를 놓아 연결했다. 이로써 점은 선이 되며 새로운 길로 탄생했다. 아스라이 손에 잡힐 듯 서로 닿지 못해 애끓던 점 두 개를 잇는 다리가 놓이자, 사람들은 언제든 달려가 그리움을 털어 낼 수 있게 됐다. 부산의 다리는 홀로 외로웠을, 한없이 그리웠을 것들에 대한 연민이자 사랑이다. 그래서 바다에서 솟구쳐 올라 하늘 위를 가로지르는 대교들을 보고 있으면 사람의 체온이 전해지나 보다. 밤이 되면 그 온기는 화려한 색으로 변해 황홀한 풍경이 돼 준다. 부산을 가장 부산답게 만드는 대교를 찾아 떠나본다.
부산시 > 수영구

부산 야경 투어

클릭수13673   리뷰수3   좋아요6
도심의 불빛과 바다 위에 놓여 진 다리의 불빛, 그리고 고층빌딩을 밝히는 불빛과 산복도로를 빼곡히 수놓은 불빛까지 부산은 참 다양한 종류의 야경이 가득한 도시다. 부산만의 색깔을 담고 있는 낭만적인 야경 명소로 투어를 떠나보자.
부산시 > 남구

조금 특별한 해운대 사용설명서

클릭수11608   리뷰수2   좋아요3
누군 파도를 만들어 내는 게 바다의 일이라고 했다. 고맙게도 큰 어려움 없이 바다가 하는 일을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그간의 시름과 걱정을 떨쳐낼 수 있다. 겨울 바다는 여름바다와 달리 그 자체로 여유와 한적함이다. 지난여름 해변을 꽉 채웠던 사람들은 썰물처럼 빠져 온데간데없다. 해변은 언제 그랬냐는 듯 한없이 고즈넉하기만 하다. 이때야말로 호젓한 바다의 매력을 제대로 즐길 수 있는 시간이다.
부산시 > 해운대구

모든 이들에게 공평한 관광을 선사하는 부산 무장애 여행지

클릭수7691   리뷰수0   좋아요0
코스1 : 도시철도 해운대역-아쿠아리움-동백공원 해안산책로/누리마루 APEC하우스-더베이101 도시철도 해운대역 내부에는 엘리베이터, 경사로, 전동휠체어를 충전할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되어 있다. 지상으로 올라오면 점자블록이 설치돼 있는 구남로를 따라 시각장애인을 위한 오디오 가이드를 갖춘 아쿠아리움으로 이동할 수 있다. 동백공원 해안산책로는 공원 전체가 휠체어 통행이 자유로운 곳이다. 누리마루 APEC 하우스에서 휠체어 무료대여가 가능하다. 아름다운 산책로 곳곳에서 숲속 힐링을 즐길 수 있으며 산, 바다, 광안대교를 한 번에 느낄 수 있는 풍경은 동백섬의 자랑이다. 동백섬 입구에 위치한 더베이101에서 야경을 즐기며 식사나 차를 즐길 수도 있다. 이곳에는 장애인 주차구역과 장애인 화장실, 엘리베이터가 설치돼 있다.
부산시 > 해운대구
1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