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op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

글·사진 여행작가 김도근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
  • 평점 평점별5.0
  • 조회 1,307
걷기 좋은 계절, 가을입니다. 부산은 산, 바다, 강을 품고 있는 자연과 우리나라 최초의 개항지이자 피란수도라는 역사로 인해 ‘길의 도시’라 불릴 만큼 걷기 좋은 길이 많은 곳입니다. 높아진 하늘과 선선한 가을바람이 부는 가을, 특별한 길을 걸어 봅니다. 바로 돌담길입니다.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1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2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3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4

가장 한국적인 범어사 돌담길

범어사의 가을은 아름답다. 금정산 고당봉에서 시작된 붉은 단풍이 범어사까지 내려와 경내의 단풍나무와 은행나무를 붉고, 노랗게 물들이면 왜 범어사 길이 ‘한국의 아름다운 길 100선’에 선정되었는지 알 수 있다. 범어사 입구 돌길을 천천히 걷는다. 아직 단풍이 시작되지 않았지만 금정산에서 불어오는 선선한 바람을 맞으며 국보로 지정된 조계문에서 시작해 천왕문, 불이문을 바라보며 가을의 정취를 느끼다 보면 금새 대웅전 마당에 이른다.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1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2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3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4
국보로 지정된 대웅전과 삼층석탑을 마주하고 범어사 대웅전 마당에 서면 해인사, 통도사와 함께 영남 3대 사찰인 범어사의 기품을 느낄 수 있다. 오랜 세월을 간직한 대웅전의 붉고 푸른 단청 위로 펼쳐진 높고 푸른 하늘은 가을의 정취를 더한다.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1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2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3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4
천천히 돌담길을 걷는다. 그리 높지 않아 주변이 잘 드러나고, 흔히 볼 수 있는 돌과 흙으로 쌓아 올린 돌담길은 한국인의 정서와 미학을 가장 드러내는 길이다. 범어사 돌담은 돌과 흙으로 벽을 쌓고 그 위를 기와로 얻는 가장 한국적인 돌담을 보여준다.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1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2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3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4
범어사에는 꼭 걸어보아야 할 돌담길이 두 곳 있다. 대웅전에서 오른쪽 금정산 길로 이어지는 돌담길 대웅전 마당에서 왼쪽으로 내려가는 대나무 돌담길이다. 특히 대나무 돌담길을 걷다가 계단으로 이어지는 돌담길이 있는데 이곳은 단풍나무가 물들면 아름답기로 유명한 곳이니 가을이 깊어질 때 꼭 한번 찾아보길 권한다.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1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2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3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4

자연을 품은 선암사 돌담길

백양산 자락에 있는 선암사는 675년 신라시대 원효대사가 창건한 천년고찰이다. 창건 당시 견강사였으나 신라의 국선 화랑도들이 수련을 했다고 해서 선암사로 불리게 되었다. 선암사는 백양산 절벽 바위가 사찰을 감싸고 있고 앞으로는 부산 시내가 원하게 보여 사람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1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2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3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4
선암사 경내에 들어서면 그리 크지는 않지만 대웅전과 극락전, 마당의 큰 소나무가 천년고찰의 위엄을 느끼게 한다. 사찰 마당은 낮고 작은 돌담이 둘러싸고 있다. 사찰 돌담길을 천천히 걷다가 의자에 앉아 쉬면서 사색에 잠겨보는 것도 좋다.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1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2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3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4
선암사 돌담은 범어사 돌담과 다르게 흙을 바르지 않고, 돌로만 쌓아 올리고 그 위에 기와를 올려 자연 그대로의 친근한 느낌을 준다. 그 친근한 때문인지 기와 위에 돌을 쌓아 소원을 비는 모습을 자주 볼 수 있다. 특히 대웅전 오른쪽 뒤편으로 돌담 사이로 난 계단을 따라 칠성각과 극락전으로 오르면 이끼가 낀 낮은 돌담을 만나게 되는데 돌담의 아름다움에 새삼 놀라게 된다. 여유롭게 가을의 정취를 느끼고 우리 돌담의 아름다움을 보고 싶다면 선암사로 가자.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1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2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3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4

기와로 쌓아 올린 옥련선원 돌담길

부산 광안리 해수욕장 옆 민락동 수변공원 뒤편에 백산이라는 작은 산이 있다. 이 산자락에 670년 원효대사가 창건했다고 알려진 옥련선원이라는 사찰이 있다. 선원은 선(禪)을 교육하는 불교교육기관에 붙여진 이름이다.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1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2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3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4
옥련선원은 도심과 가깝고 아름답게 정돈된 사찰 전경으로 유명하다. 특히 사찰 뒤편으로 올라가면 국내 최대의 석조 좌불상 미륵 대불이 있는데 이곳에서는 마린시티의 높은 건물들과 그 사이로 보이는 바다뷰가 시원하게 펼쳐진다.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1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2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3
  • 선선한 가을맞이 돌담길 산책코스 3선4
옥련선원의 돌담은 특이하게 돌과 흙이 아니라 기와를 쌓아 올린 돌담이다. 옥련선원 입구에서 경내로 들어오기까지 이어진 돌담길이 기와 돌담길인데 다소 높게 지어졌지만 기와로 쌓아 고즈넉한 느낌이 난다. 경내 곳곳에는 다양한 형태의 돌담이 있는데 이 돌담을 찾아보는 것도 재미있다. 특히 미륵대불로 올라가는 길 옆 기와 돌담 아래 장독대가 놓여 있는 풍경도 참 정겹다. 선선한 바람이 불어오는 계절, 아름다운 돌담길을 걸으며 가을에 빠져보자.

{{tourItem.place}} {{tourItem.title}} {{tourItem.distance}}km
등록된 콘텐츠가 없습니다.
{{tourItem.place}} {{tourItem.title}} {{tourItem.distance}}km
등록된 콘텐츠가 없습니다.
{{tourItem.place}} {{tourItem.title}} {{tourItem.distance}}km
등록된 콘텐츠가 없습니다.
길찾기
출발지
도착지
  • 주소

    범어사 부산광역시 금정구 범어사로 250
    선암사 부산광역시 부산진구 백양산로 138
    옥련선원 부산광역시 수영구 광남로257번길 58
  • 휴무일

    연중무휴
  • 운영요일 및 시간

    상시
  • 이용요금

    무료
  • 교통정보

    범어사
    도시철도 1호선 범어사역 5, 7번 출구 → 버스 환승 90 범어사주차장 하차
    주차 범어사 주차장

    선암사
    도시철도 1호선 서면역 9번 출구 → 롯데호텔백화점 맞은편 정류장 버스 17, 23 환승 → 선암사 입구 하차 도보 14분
    주차 선암사 주차장

    옥련선원
    도시철도 2호선 금련산역 3번 출구 → 금련산역 정류장 버스 83, 38, 83-1 환승 → MBC방송국 정류장 하차 도보 8분
    주차 옥련선원 주차장
  • 비고

    범어사: 장애인 주차구역, 장애인 화장실
여행후기 & 정보
리뷰작성하기
작성자 섬네일
{{item.view_nm}}
{{item.cdt}}
평점 평점별 {{item.star_grade}}
좋아요 {{item.like_cnt}}
{{item.visit_yn == 'Y' ? '방문했음' : '방문하지 않음'}}

  • {{itemHashTag}}

첫 페이지 이전 {{item}} 다음 마지막 페이지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