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op

영화 속 부산을 찾아가는 쏠쏠한 재미

영화 속 부산을 찾아가는 쏠쏠한 재미
  • 평점 평점별5.0
  • 조회 17,588
  • 리뷰 1
영화를 보는 것에서 벗어나 영화 속 인물들의 발자취를 따라 걷는 일, 마치 내가 주인공이 된 듯 그 장면 그 장소에 함께 있는 기분을 느낄 수 있는 것. 영화 촬영의 성지, 부산이라면 가능하다.
  • 영화 속 부산을 찾아가는 쏠쏠한 재미1
기장 아홉산숲은 영화 <군도>의 촬영지다. 빽빽한 대나무 숲은 하정우와 강동원이 액션을 펼치던 곳으로 바람에 스치는 대나무 잎의 소리가 배경음악이 된다. 대나무뿐만 아니라 금강송과 같은 귀한 소나무도 군락을 이루고 있어 산책길로 안성맞춤이다.
  • 영화 속 부산을 찾아가는 쏠쏠한 재미1
흰여울문화마을은 영화 <변호인>의 촬영지로 유명하다. 진우네 담벼락에 쓰인 영화 대사들이 구구절절해서 마음 한구석이 짠해진다. 영화 속 송강호가 찾았던 그 골목을 그대로 따라가면 나지막한 담벼락 넘어 시원하게 트여있는 바다가 눈이 부시다.
  • 영화 속 부산을 찾아가는 쏠쏠한 재미1
남포동 입구의 부산데파트는 영화 <도둑들>의 촬영지다. 40년 이상의 역사를 간직한 이곳은 부산의 근대화를 상징하는 건물이기도 하다. 건물을 한 바퀴 돌다보면 빽빽한 창들 사이를 넘나들며 총격전을 벌이던 배우들의 치열한 음성이 들려오는 듯하다.
  • 영화 속 부산을 찾아가는 쏠쏠한 재미1
영화 <국제시장>에서 6.25 피란민들의 생생한 삶을 보여준 국제시장. 주인공 덕수의 고모가 운영하던 꽃분이네의 인기는 지금도 여전하다. 꽃분이네 외에도 수많은 상점과 먹거리가 있으며, 부산 상인들의 넘쳐나는 정을 느낄 수 있다.
  • 영화 속 부산을 찾아가는 쏠쏠한 재미1
영화 <올드보이>하면 만두가 가장 먼저 떠오를 것이다. 차이나타운에는 배우 최민식이 만두를 먹었던 중화요리집이 있다. 김이 모락모락 오르는 군만두를 비롯해 윤기가 좌르르 흐르는 자장면까지. 제대로 된 중화요리를 맛보고 싶다면 차이나타운을 추천한다.
  • 영화 속 부산을 찾아가는 쏠쏠한 재미1
수영만 요트경기장은 많은 영화의 촬영지로 유명하다. 영화 <무방비도시>에서 손예진이 일본으로 도주하다 남자주인공에게 쫓기는 클라이맥스 장면의 배경도 이곳이다. 부산 영화 촬영소도 위치해있어 많은 영화인들의 사랑을 받는 곳이다.
  • 영화 속 부산을 찾아가는 쏠쏠한 재미1
“고마해라~ 마이 무따 아이가~” 영화 <친구>의 명대사는 모르는 사람이 없다. 영화에서 네 친구의 단단한 우정을 열정적으로 보여준 곳이 바로 범일동 철도건널목, 구름다리이다. 배우 장동건과 유오성이 교복을 입고 열심히 달리던 그 장소, 영화 속 그 장면처럼 포즈나 한번 잡아볼까.
  • 영화 속 부산을 찾아가는 쏠쏠한 재미1
영화 <파랑주의보>에서 수호와 수은이 함께 걸었던 낭만적인 장소가 미포철길이다. 바다를 배경으로 쭉 뻗은 철길이 아름다운 이곳. 레트로 감성 물씬 풍기는 미포철길 위에 낭만 추억이 하나 둘 쌓여 간다.
  • 영화 속 부산을 찾아가는 쏠쏠한 재미1
해운대 끝자락에 있는 작은 포구 미포는 영화 <해운대> 속 횟집이 있던 장소이자, 바닷물이 밀려오던 철길건널목이 있던 장소이다. 영화에서는 쓰나미로 인해 아수라장이 되었던 현장이지만, 실제로는 하늘과 바다가 만나 예쁜 수평선을 선사하는 곳이다.
  • 영화 속 부산을 찾아가는 쏠쏠한 재미1
기장의 일광해수욕장은 영화 <보안관>의 주인공 대호의 고향이다. 고향 ‘기장’을 수호하기 위한 그의 노력이 코믹하면서도 눈물겨운 영화다. 대호의 시선으로 기장 일광해수욕장을 바라다보면 잔잔한 감동의 물결이 밀려오는 듯하다.

추천코스

400년간 지켜온 자연 그대로의 숲을 만나다
1400년간 지켜온 자연 그대로의 숲을 만나다
일제강점기, 해방과 전쟁을 지나 산업화를 거치면서도 개방되지 않았던 자연 본연의 모습을 간직한 숲. 400년 간 세상에 공개되지 않았던 이곳, 부산 기장군에 위치한 아홉산숲이 그 주인공이다. 아홉산숲의 아홉산은 아홉 골짜기를 품고 있다는 뜻의 순 우리말이 남아있는 이름이다.

#부산여행 #아홉산숲 #대나무숲 #기장가볼만한곳 #부산데이트 #아홉산숲산책로 #부산영화촬영지 #주말여행지 #인생샷 #친구와함께 #연인과함께

가파른 절벽 끝에 흰여울문화마을
2가파른 절벽 끝에 흰여울문화마을
절영해안산책로 가파른 담벼락 위로 독특한 마을 풍경이 보인다. 해안가 절벽 끝에 바다를 따라 난 좁은 골목길 안쪽으로 작은 집들이 다닥다닥 붙어 있다. 피난민들의 애잔한 삶이 시작된 곳이자 현재는 마을주민과 함께하는 문화마을공동체 흰여울문화마을이 자리한 곳이다.

#자연 #바다 #문화예술마을 #흰여울문화마을 #바다풍경 #절영해안산책로 #절벽 #계단 #골목길 #휴가 #추천여행 #원도심투어

골목골목 와글와글 국제시장
3골목골목 와글와글 국제시장
부산사투리 중에 ‘도떼기 시장 같다’라는 말이 있다. ‘매우 북적북적한 분위기’ 정도로 해석할 수 있는 이 말에서 도떼기 시장이 바로 국제시장의 옛 이름이다. 북적북적함의 고유명사로 남아있을 정도로 와글와글 북적북적, 물건도 많고 사람도 넘치는 국제시장이다.

#부산여행 #부산관광 #시장 #국제시장 #전통시장 #영화국제시장 #역사여행 #나들이 #시장맛집 #꽃분이네 #이색체험 #레트로 #사계절 #원도심투어

부산 속 작은 중국 상해거리를 걷다
4부산 속 작은 중국 상해거리를 걷다
부산 상해거리는 동구 초량동에 위치한 중국인 최대 거주지역이다. 일제강점기를 지나면서 중국인들이 하나둘 이주해 형성되기 시작한 거리인데 과거 중국 영사관이 있기도 했다. 상해거리는 지난 2007년 국내 유일의 차이나타운특구로 지정된 바 있다.

#부산여행 #부산가볼만한곳 #초량동 #상해거리 #차이나타운 #텍사스거리 #맛집 #부산당일코스추천 #부산테마여행 #추천여행 #나들이 #가족여행

도심 속 작은 어촌마을 청사포와 미포
5도심 속 작은 어촌마을 청사포와 미포
분명히 부산 시내에 있지만 멀리 떨어진 어촌마을로 온 듯한 기분을 선사해주는 청사포와 미포, 그 소박한 풍경 속으로 떠난다. 청사포의 ‘청사’는 ‘푸른 모래’ 라는 뜻이다. 이름만 들어도 왠지 설레고 청량한 느낌이 드는 예쁜 이름의 청사포. 도시철도 장산역에서 언덕을 넘어 골목길을 따라 내려오면 청사포 입구 교차로가 보이고, 그 너머로 작은 어촌 마을 청사포가 모습을 드러낸다. 언덕을 넘는 순간 내려다보이는 청사포의 아름다운 모습에 눈을 뗄 수 없다.

#부산여행 #부산바다 #바다풍경 #힐링 #추천여행 #부산데이트코스 #가족과함께 #친구와함께 #청사포 #미포 #철길 #어촌 #등대 #카페 #벽화 #벽화마을 #포토스폿 #바다여행

부산바다의 과거와 현재, 일광해수욕장
6부산바다의 과거와 현재, 일광해수욕장
부산시민이 사랑하는 바다, 일광해수욕장. 역사적으로 기장 8경 중 하나로 꼽힐 만큼 아름다운 일광해수욕장은 과거에 해안선을 따라 노송 숲이 있었다고 전해지는데 고려시대부터 정몽주를 비롯한 인사들이 유람했던 절경 중 하나였다고 한다. 일광해수욕장이 위치하고 있는 일광면 삼성리의 이름은 삼성대(三聖臺)에서 유래되었다. 삼성대는 ‘샘섟대’라는 옛말에서 비롯되었다고 전해지는데, 샘은 약수샘, 섟은 배를 매어두는 곳을 말한다고 한다. 현재는 백사장의 가운데 둔덕을 가리켜 삼성대라고 부른다.

#부산바다 #일광해수욕장 #기장여행 #부산여행 #부산가볼만한곳 #해수욕장 #여름국내여행지 #바캉스 #물놀이 #부산명소 #해양레포츠 #바다여행

{{tourItem.place}} {{tourItem.title}} {{tourItem.distance}}km
등록된 콘텐츠가 없습니다.
{{tourItem.place}} {{tourItem.title}} {{tourItem.distance}}km
등록된 콘텐츠가 없습니다.
{{tourItem.place}} {{tourItem.title}} {{tourItem.distance}}km
등록된 콘텐츠가 없습니다.
길찾기
출발지
도착지
여행후기 & 정보
리뷰작성하기
작성자 섬네일
{{item.view_nm}}
{{item.cdt}}
평점 평점별 {{item.star_grade}}
좋아요 {{item.like_cnt}}
{{item.visit_yn == 'Y' ? '방문했음' : '방문하지 않음'}}

첫 페이지 이전 {{item}} 다음 마지막 페이지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