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열기

Top

여행큐레이션

일행
계절
여행지
위치
총(전체) 366

즐거움과 편안함, 두근거림이 함께하는 렛츠런파크

클릭수15282   리뷰수1   좋아요1
다양한 종류의 테마파크가 있지만, ‘말 테마파크’로는 이 곳을 따라올 곳은 없다. 입구에서부터 역동적인 말 동상이 우리를 반기는 곳, 바로 렛츠런파크 부산경남이다.
부산시 > 강서구

이야기가 있는 알짜배기 여행, 부산원도심 스토리투어

클릭수15276   리뷰수3   좋아요4
여행에도 다양한 테마가 있다. 맛집을 찾아 떠나는 식도락 여행, 다양한 경험을 위한 체험여행 등 그런데 이 모든 것을 아우르는 여행지가 있다. 바로 부산원도심 스토리투어인데 여기에는 먹거리, 볼거리뿐만 아니라 부산의 옛 이야기가 구석구석 숨어있다. 투어는 중구, 서구, 동구, 영도구 일대를 탐방하는 코스로 구성돼 있다. 오랜 시간 해당 지역에서 살아온 어르신들의 생생한 해설을 들을 수 있다는 독특한 장점도 있다. 원도심에 추억이 있는 분들에게는 옛 향수를, 자라나는 아이들에겐 새로운 경험을 선사해 줄 이야기가 있는 여행을 만나보자.
부산시 > 동구

고마 회가 땡기는 날

클릭수15274   리뷰수1   좋아요2
“아지매, 오늘 머가 좋아요?” “좋긴 뭐가 좋노, 다 좋지!” “고마 싱싱한 큰 놈으로 자봐 주고, 낚지 탕탕이부터 잘게 쪼아 주소!”
부산시 > 남구

부산 도심 속에서 커피와 여유를 느낄 수 있는 온천천카페거리

클릭수15257   리뷰수3   좋아요3
부산에는 벚꽃이 유명한 장소가 많다. 해운대 달맞이 고개, 남천동 삼익비치 아파트 그리고 이번에 소개 할 온천천과 카페거리도 벚꽃 하면 빼놓을 수 없는 곳이다. 금정구, 동래구, 연제구에 걸쳐 있는 온천천 시민공원은 자전거 페달을 밟는 사람과 조깅을 하는 시민들의 안식처 같은 곳이다. 그래서인지 온천천만큼은 언제나 여유가 가득해 보인다.
부산시 > 동래구

두 마리 토끼, 서부산과 동부산을 잡자

클릭수15250   리뷰수1   좋아요1
추천코스 1일차 : 태종대 - 송도해수욕장 - 감천문화마을 - 국제시장/깡통시장 - 용두산공원 2일차 : 광안대교 - 해운대해수욕장 - 동백해안산책로/누리마루APECA하우스 - 달맞이고개 - 송정 - 해동용궁사
부산시 > 영도구

역사가 살아 숨 쉬는 깡깡이예술마을

클릭수15205   리뷰수3   좋아요2
영도다리 건너 자갈치시장 맞은 편 물양장에 배들이 가득 들어차 있다. 세상에 못 고치는 배는 없다는 전설적인 수리조선의 메카 깡깡이 예술마을이 있는 곳이다. 깡깡이란 말은 수리 조선소에서 배 표면에 녹이 슬어 너덜해진 페인트나 조개껍데기를 망치로 두드려 벗겨낼 때 깡깡 소리가 난다 하여 생겨난 말이다. 마을 전체에 깡깡 소리가 그칠 날이 없었던 그 시절부터 대평동은 그렇게 깡깡이 예술마을로 불리게 되었다. 이런 깡깡이 예술마을의 유래 때문인지 깡깡 소리를 내는 일꾼이 남성 기술자인 줄 알지만 전혀 아니다. 밧줄 하나에 몸을 의지한 채 오랜 세월 그 힘든 깡깡이질을 해낸 사람은 다름 아닌 대평동 깡깡이 아지매들이다. 자식에게만큼은 가난을 물려주지 않기 위해 난청과 이명을 이겨가며 묵묵히 조선소를 지킨 철의 여인들이다.
부산시 > 영도구

일출과 월출 모두를 품은 달맞이길 & 문탠로드

클릭수15198   리뷰수1   좋아요4
해운대 삼포길의 시작점이자 갈맷길 1코스와 2코스를 잇는 길. 월출이 아름다운 부산의 인기 드라이브 코스. 낮에는 푸르른 바다를 바라보며 걷고 밤에는 달빛을 맞으며 걷는 길. 파리에 몽마르트 언덕이 있다면 부산에는 달맞이길이 있다.
부산시 > 해운대구

열정과 에너지가 가득한 ‘작은부산’ 사직야구장

클릭수15138   리뷰수6   좋아요6
부산하면 야구, 야구하면 부산을 떠올릴 정도로 부산의 야구사랑은 유별나다. 세계 어느 스포츠팬보다도 유별난 부산 사람들의 야구 사랑으로 최고의 인기구단으로 통하는 롯데 자이언츠의 홈구장인 사직야구장은 특색 있는 응원문화가 여럿 있다.
부산시 > 동래구

백양산에 올라 부산을 보다

클릭수15102   리뷰수1   좋아요5
부산의 사상구, 북구, 부산진구를 아우르는 백양산은 부산의 많은 산들 중 유독 등산객들이 사랑하는 곳이다. 어디를 가도 코스가 잘 정비돼 있어 등산뿐만 아니라 산악자전거나 산악오토바이를 즐기는 이들에게도 인기다. 크게는 어린이대공원 입구를 시작으로 성지곡수원지를 지나 정상으로 올라가는 코스와 선암사에서 출발해 정상으로 가는 코스가 대표적이다.
부산시 > 부산진구

바다 뒤 보물같이 숨겨진 곳, 떠오르는 먹방의 성지 해리단길

클릭수15044   리뷰수3   좋아요6
부산의 메카 해운대하면 다들 넓은 해수욕장을 떠올리지만 최근 새롭게 뜨고 있는 관광명소가 있다. 해운대해수욕장 인근의 높은 빌딩들과 달리 2~3층 집들이 다닥다닥 붙어있는 곳. 최근 주목받고 있는 먹방의 성지, 해리단길의 매력을 낱낱이 파헤쳐 보자!
부산시 > 해운대구

부산의 역사, 대한민국의 역사

클릭수15038   리뷰수4   좋아요4
‘부산’이라는 이름의 박물관. 그만큼 부산을 대표하는 박물관이자 대한민국의 역사를 담고 있는 곳이다. 1978년 11월에 개관한 ‘부산박물관’은 부산시민의 휴식처이자 구석기 유물부터 고려시대, 조선시대를 거쳐 근현대에 이르기까지 부산의 역사를 한 번에 아우르는 방대한 규모의 전시관이다.
부산시 > 남구

피란민들의 애환이 담긴 임시수도 부산을 만나다

클릭수15031   리뷰수0   좋아요3
1950년 6월 25일 새벽, 기습남침으로 시작된 전쟁. 대비가 부족했던 남한은 전쟁 3일 만에 수도 서울을 빼앗긴다. 후퇴의 후퇴를 하던 남한 정부는 1950년 8월 18일, 부산을 피란수도로 삼는다. 그로부터 70년 가까운 시간이 흘렀지만 부산에는 관련 흔적이 곳곳에 남아있다. 역사와 애환이 담긴 그 흔적을 따라가 보자. 피란수도길 비석문화마을 - 구름이 쉬어가는 전망대 - 최민식 갤러리 - 기찻집예술체험장 - 임시수도기념관 - 석당박물관
부산시 > 서구

눈부신 부산을 선물하다 황령산 전망쉼터

클릭수15009   리뷰수10   좋아요6
부산의 4개 구에 걸쳐 자리한 황령산, 도심을 감싸며 시원하게 뻗어 내린 산맥이 초록의 울창한 숲을 선물처럼 내어준다. 숲길 걷기 좋아하는 등산객들에겐 숲과 바람과 하늘을 내어주고, 야경을 즐기는 관광객들에겐 황홀한 빛의 세계를 선사해 주는 곳, 황령산 전망쉼터를 소개한다.
부산시 > 남구

부산의 옛 흔적을 찾아, 우암동 소막마을

클릭수14952   리뷰수2   좋아요11
오래전, 늦은 밤 부산항에 입항했던 외국의 선원들은 산 높은 곳까지 별처럼 반짝이는 화려한 야경에 감탄을 했다고 한다. 그리고 다음 날 그 아름다운 불빛들이 피란민들에 의해 만들어진 움막과 판잣집인 것에 한 번 더 놀랐다고 한다. 그 집들은 세월이 흘러 지금 부산의 모습이 되었다. 부산하면 누구나 멋진 바다와 해변을 떠올리지만 일제 강점기 수탈을 위한 항구로, 피란민들의 임시거처로 근현대사의 아픔을 담고 있는 곳이 부산이기도 하다. 화려함 뒤에 가려진 역사의 모습을 찾아가 본다면 부산에 대한 더 깊은 이해와 뜻깊은 여행이 되지 않을까.
부산시 > 남구

소막마을을 아시나요?

클릭수14936   리뷰수0   좋아요0
분명히 시간은 세월의 흐름을 재촉하고 있었을 텐데 이곳의 시간은 더디게만 흘렀나보다. 다닥다닥 붙은 낡고 좁은 집, 그 사이를 가로지르는 한 뼘 만 한 골목. 색다른 풍경이 레트로 감성을 자극하지만 그 내력을 알고 보면 감성에 젖을 수만은 없는 곳. 우암동 소막마을로 떠나본다.
부산시 > 남구

부산 원도심의 이야기를 품에 안고 바다로 간다

클릭수14871   리뷰수0   좋아요0
추천코스 1일차 : 초량이바구길 – 40계단/문화관 - BIFF광장/국제시장/깡통시장 - 보수동책방골목 – 부산영화체험관/트릭아이뮤지엄 - 용두산공원 2일차 : 영도대교 – 흰여울문화마을 – 태종대 – 국립해양박물관 – 오륙도 - 광안리해수욕장/광안대교 3일차 : 해운대 – 삼포해안길 – 청사포 – 송정해수욕장/죽도공원 – 해동용궁사 – 아난티코브 - 죽성성당 1일차 추천코스 초량이바구길 40계단/문화관 BIFF광장/국제시장/깡통시장 보수동책방골목 부산영화체험관/트릭아이뮤지엄 용두산공원
부산시 > 동구

첫 페이지 이전 6 7 8 9 10 다음 마지막 페이지

방문자 통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