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축제

총(전체) 34
크리스마스트리의 향연, 광복로 겨울빛 트리축제

크리스마스트리의 향연, 광복로 겨울빛 트리축제

클릭수32,466   리뷰수12   좋아요3
다양한 크기와 모양을 가진 트리가 광복로를 화려하게 수놓는 『광복로 겨울빛 트리축제』. 매일 밤 아름다운 노래와 화려한 공연으로 추운 겨울밤을 따뜻하게 물들이는 성대한 축제를 즐기러 남포동으로 간다.
구포나루의 추억과 낭만 낙동강구포나루축제

구포나루의 추억과 낭만 낙동강구포나루축제

클릭수14,933   리뷰수0   좋아요2
싱그러운 봄, 솔솔 부는 강바람에 구포나루의 정겨운 북적거림이 실려 온다.
모래의 변신은 예술, 해운대모래축제를 가다

모래의 변신은 예술, 해운대모래축제를 가다

클릭수15,799   리뷰수4   좋아요3
세계적인 작가의 모래조각 작품이 해운대 백사장 위에 펼쳐진다. 매년 새로운 전시 테마로 거대한 야외미술관을 만드는 해운대모래축제는 방문객들에게 전국 어느 해변에도 없는 색다른 경험을 선사한다. 해운대 바다를 배경으로 근사한 모래작품들이 저마다의 매력을 뽐내고, 주위엔 데크를 깔아놓아 발이 모래에 빠질 걱정 없이 편안하게 이동하며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이외에도 샌드보드, 모래 속 보물찾기 등 다양한 체험행사와 퍼레이드 공연, 프리마켓이 운영된다. **2024 해운대 모래축제** 2024.5.24.(금) ~ 5.27.(월)
부산에서 만나는 중국의 흥! 부산차이나타운특구 문화축제

부산에서 만나는 중국의 흥! 부산차이나타운특구 문화축제

클릭수16,335   리뷰수1   좋아요1
부산역 앞은 역사적, 지리적 배경을 바탕으로 왜관, 청관, 미군 주둔 기지, 외항선 등과 관련된 다양한 문화들이 존재해 왔다. 그중에서도 차이나타운은 우리나라에 중국의 영사관(청관)이 처음 생긴 자리와 그 주변을 중심으로 중국인들이 대거 이주한 이래 부산 최대 화교 거주지로서의 형태를 갖추게 되었다. 오랜 시간 부산역 앞을 지키며 중국 특유의 분위기와 즐비한 맛집을 형성하여 부산 시민은 물론 부산을 찾는 많은 여행자들에게도 인기 있는 장소로 사랑받고 있다.
한‧일 양국에 피어나는 봄꽃, 조선통신사축제

한‧일 양국에 피어나는 봄꽃, 조선통신사축제

클릭수9,406   리뷰수0   좋아요1
추위가 가신 완연한 부산의 봄날, 용두산 공원은 조선통신사 축제 행렬재현으로 분주하다. 조선통신사는 조선시대 일본으로 파견된 대규모 평화사절단으로, 국서를 받들고 가는 관료 이외에도 일본은 의사나 화가, 기예단원 등의 파견을 요청했다고 한다. 일본의 문화예술을 비롯한 각 분야에 큰 영향을 끼친 조선통신사 기록물은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으로 한일 공동 등재되었다. 눈앞에 펼쳐지는 조선통신사 행렬이 더욱 큰 의미로 다가온다. ** 2024년 조선통신사 축제 2024.5.3. (금) ~ 5.5. (일)
미로 골목길 투어 감천문화마을 골목축제

미로 골목길 투어 감천문화마을 골목축제

클릭수10,989   리뷰수2   좋아요0
감천골에 흥이 넘쳐난다. 마을 주민들이 잔치를 준비하고 손님을 초대하니 감천문화마을 골목축제로 놀러가자. 전쟁의 상흔을 가진 마을에 예술이 깃들며 보존과 재생의 성공적 아이콘으로 재탄생했다. 평소에는 스탬프 지도를 따라가며 도장 모으는 재미가 가득했던 개별 마을투어였다면, 축제기간 동안에는 골목별 다양한 어울림 프로그램도 함께 배치해 골목투어를 하는 관광객과 주민이 한데 어우러지는 즐겁고 색다른 경험을 할 수 있다. *2024년 5월~10월 중 예정*
제9회 부산원도심활성화축제 택슐랭

제9회 부산원도심활성화축제 택슐랭

클릭수10,284   리뷰수1   좋아요1
**제9회 부산원도심활성화축제 '택슐랭' 일 정 : 2024.05.17(금)~2024.05.26(일) 장 소 : 중구, 서구, 동구, 영도구 4개 일원 제9회 부산원도심활성화축제 '택슐랭'이 5월 17일부터 2주간 진행된다. '택슐랭'은 세계적으로 유명한 '미슐랭 가이드'에서 착안해, 부산 원도심 베테랑 택시기사의 맛집 추천 가이드를 뜻하는 이름이다. 이름처럼 구성도 부산 원도심의 맛집을 파헤치는 택슐랭 가이드, 택슐랭 오픈 세레머니, 관련한 원도심 투어, 체험 및 이벤트 등으로 이루어져 있다. 부산 원도심의 유서 깊은 맛집을 풍부하게 즐기고 싶다면 이 축제에 참가해보기를 추천한다.
사상강변축제

사상강변축제

클릭수11,364   리뷰수0   좋아요2
낙동제방 벚꽃과 더불어 열정 가득한 사상강변축제가 매년 10월 개최된다. 푸른 낙동강변 천혜의 자연환경을 가진 삼락생태공원에서 펼쳐지는 문화의 향연이다. 축제의 주요 행사가 열리는 메인무대 앞, 좌석을 가득 메운 사람들로 사상강변축제의 인기를 새삼 실감한다. 먹거리 부스와 체험 부스에는 이미 줄이 늘어선 지 오래, 맛난 음식으로 배를 든든히 채운 후에 너도나도 체험 삼매경에 빠져든다. 무대에서 펼쳐지는 다양한 공연을 즐기면 눈과 귀도 덩달아 즐거워진다. *2024년 10월 예정*
오색찬란 연등터널 삼광사 연등축제

오색찬란 연등터널 삼광사 연등축제

클릭수17,711   리뷰수2   좋아요4
부처님 오신 날을 전후로 새벽까지 환하게 연등을 밝히는 삼광사. 수를 셀 수 없는 수 만개의 연등이 백양산 자락을 수놓는다. 부처님의 지혜로 온 세상의 어둠을 밝히는 경이로운 축제다. 연등터널이 만들어진 계단을 오를수록 현실을 벗어나 환상의 세계로 점점 빠져든다. 머리 위로 쏟아지는 수많은 불빛에 눈이 부시다. 경내 뒤편 가장 꼭대기로 오르면 삼광사의 연등 물결이 장관을 이룬다. 번뇌로 가득한 어두운 마음이 환해지는 것 같다. (2012년 미국 CNN ‘한국의 아름다운 명소 50선’에 선정) **2024 삼광사연등축제 ** 기간 : 2024. 4. 27(토) ~ 5.15(수)
태종대에서 만난 오색찬란 수국의 매력

태종대에서 만난 오색찬란 수국의 매력

클릭수22,824   리뷰수23   좋아요5
** 2024년 수국축제는 열리지 않습니다. 본격적인 휴가철이 시작되기 전, 초여름의 부산에서 반드시 만나야할 축제가 있다. 태종대에 위치한 사찰 태종사 일대에서 매년 6월 말 ~ 7월 초에 열리는 수국꽃문화축제가 바로 그 주인공이다. 태종대의 해안절경을 만끽하며 오색찬란한 수국을 제대로 즐길 수 있는 관광코스로도 유명하다.
보름달이 뜨는 밤엔 해운대달맞이온천축제

보름달이 뜨는 밤엔 해운대달맞이온천축제

클릭수10,453   리뷰수0   좋아요1
매년 정월대보름날이면 경이로운 월출을 맞이하는 해운대달맞이온천축제가 열린다. 길놀이를 시작으로 창과 무용이 어우러진 축하공연을 보며 축제의 분위기가 한껏 고조된다. 보름달이 떠오르는 시간에 맞춰 축제의 하이라이트, 달집태우기가 시작된다. 달집 속에는 시민들의 한해 소망을 담은 소원지가 가득하다. 모두의 목소리가 합쳐진 우렁찬 카운트다운과 함께 달집은 타오르고 풍물패가 흥겨움을 더한다. 활활 타오르는 달집을 바라보며 두 손 가득 간절한 소원을 빌어본다. **2024년 해운대달맞이온천축제** 2024.2.22.(목) ~ 2.24.(토)
한겨울의 짜릿함 해운대북극곰축제

한겨울의 짜릿함 해운대북극곰축제

클릭수9,958   리뷰수2   좋아요4
영하의 날씨에도 두려움 없이 바다로 뛰어드는 용감한 사람들을 위한 이색스포츠체험. 해운대북극곰축제가 왔다! 여러 가지 부대행사와 더불어 인기 가수들의 공연도 이어진다. 열기가 후끈 달아오른 축제 현장은 해운대의 겨울 한파를 녹이기에 충분하다. 출발 소리에 맞춰 일제히 바다로 뛰어든다. 즐거움이 가득한 얼굴은 추위에 아랑곳하지 않는 진정한 북극곰의 모습을 보여준다. 우리가 해냈어! 겨울 바다와의 싸움에서 이겨낸 참가자들의 용기에 아낌없는 박수를 보낸다. **제 37회 해운대북극곰축제** 2024년 12월 예정
문화로 노닐다 금정산성축제

문화로 노닐다 금정산성축제

클릭수12,127   리뷰수0   좋아요0
5월은 축제의 계절, 부산 금정구에서도 금정산성의 역사와 문화를 연계한 금정산성축제를 개최한다.
명품 토마토를 사수하라! 대저토마토축제

명품 토마토를 사수하라! 대저토마토축제

클릭수17,513   리뷰수0   좋아요10
3월이 되면 화려한 개막식과 함께 대저토마토축제가 찾아온다. 몸에 좋고 맛도 좋은 대저토마토를 맘껏 즐길 수 있는 축제다.

1 2 3

방문자 통계